-->
posted by 반려동물 미디어 펫매거진 2018. 4. 20. 06:00

개는 밖에서 노는 것을 좋아한다.
하지만 비가 오거나 밤이라 밖에 나갈 수 없다면, 실내에서 놀 수밖에 없다. 게임 전 간식을 준비하고, 개가 너무 뚱뚱해져 간식을 줄 수 없다면 소리가 나는 장난감을 준비하자.

#던지기 게임
던지기 놀이를 할 때는 큰방이나 마루 등 가급적 넓은 공간이 좋다. 놀면서 개가 흥분할 수 있으니 깨질 수 있는 물건을 치워놓고 시작해야 한다. 이 게임은 개가 장난감을 물어서 가져오는 것을 목표로 한다. 하지만, 장난감을 다시 가져오게 하는 것은 쉽지 않다. 개가 장난감을 안 주고 지키려고 하기 때문이다. 이때는 더 좋은 장난감으로 거래를 해야한다. 일반적으로 개는 음식 냄새가 나는 장난감을 더 좋아한다. 게임을 시작했으면 보호자나 개가 지칠 때까지 노는 것이 좋다.

#숨바꼭질 
개는 사냥을 좋아한다. 먹잇감을 따라다니고 잡으면서 성취감과 자신감을 느낀다. 야생 개와 늑대는 야생에서 먹이를 기다리지 않는다. 먹잇감을 찾기 위해 민첩하고 빠르게 움직인다. 이런 성향 때문에 개는 숨바꼭질을 즐긴다. 작은 접시에 밥을 조금씩 나눠서 집안 곳곳에 숨겨놓으면, 개는 먹이를 찾아다니며 즐거움을 느낀다.
  
#셸(Shell) 게임 
대부분의 개는 재미있고 머리도 쓸 수 있는 셸게임을 좋아한다. 일단 3개의 컵과 맛있는 냄새가 나는 간식을 준비한다. 3개 컵 중 한 컵에 간식을 넣고 컵을 돌린다. 개가 간식이 담긴 컵을 찾아내면 칭찬해준다. 만일 개가 이해를 잘 못 하면 투명한 컵을 사용해 방법을 가르쳐주고, 투명하지 않은 컵으로 바꿔 게임을 한다.

 

심재훈 기자 shim@petmagazine.kr


사업자 정보 표시
펫매거진 | 발행인·편집인 : 김의준 | 서울 성동구 연무장11길 10 2층 297호 (성수동2가 우리큐브빌딩) 등록일 : 2017년 02월 14일 발행일 : 2017년 06월 08일 | 사업자 등록번호 : 445-81-00764 | TEL : 02-461-7574 | Mail : petmagazine.kr@gmail.com | 통신판매신고번호 :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 아 04371호 | 사이버몰의 이용약관 바로가기

댓글을 달아 주세요